해돋이를 본 후 성대 캠퍼스에 올라 합심 기도하였습니다.

 

'약속의 땅을 정탐하라' (민수기 13:2)